아… 뭔가 남친 좋긴한데

아는언니
아는언니
1주전
85

물론 내가 자존감 낮아서 괜히 망상하는 걸수도 있긴해

내가 원래 외모가 예뻤는데 올해 상반기에 머리 망함+살찌면서 외모가 전에 비해 별로였어

나가면 맨날 외모칭찬 듣는데 진짜 올해 상반기는 못생긴 건 아닌데 예쁜 건 아니었음 내가 봐도

남친도 그 기간에 나한테 같이 헬스하자, 등산하자 이런 말 많이 했고…. 하필 일이 바빠졌을 때라 전보다 자주 만나지 못했는데 막상 만나면 귀엽다 예쁘다 잘놀긴 함

근데 문제는 뭐만 하면 싸울 때마다 툭하면 소리지르고 헤어지자고 함….. 이때가 나한테는 좀 트라우마로 남는 게 남친이 나한테 너무 잘했고 오히려 내가 헤어지자고 하면 했지 남친은 그런 말 잘 안했거든….

따로 외모 지적을 한 건 아닌데 일 핑계로 주변에 예쁘장한 여자분들이랑 연락하고 만난서 밥 먹은 적도 있고…

지금은 내가 다시 예뻐졌는데 이전이랑 비슷하게 행동해도 헤어지자는 말 안 하고 소리도 안 지름

물론 외모뿐만이 정답은 아니라고 생각함 근데 그냥 뒤돌아보니 나한테 상처였던 시간들이 있어서…. 남친이랑 좋았다가도 이런 생각 들으면 좀… 마음이 식네..

파워링크
광고




















사업자 정보 보기
© CREEE Studio all rights reserved